• 이대연 목사

첫 단을 하나님께!

레위기 23:9-22



추수를 할 때

처음 거둔 곡식의 “첫 단”을

제사장에게 가져가라고 하십니다 (10).


물론, 그 “첫 단”을 제사장을 통해

하나님께 드리는 것입니다.


교회에 헌금을 가져오는 것은

교회를 통해 하나님께 드리는 것입니다.


“첫 단”을 하나님께 드리는 것은

가장 먼저, 그리고 가장 좋은 것을

하나님께 드린다는 의미가 있습니다.


한 때 한국에서

첫 봉급을 타면

첫 월급을 또는

첫 월급으로 빨간 내복을 사서

부모님께 드리는 것과 비슷한 의미입니다.


“첫 단”으로 하나님께 감사를 드리는 것이지요.


제사장은 안식일 다음날에 그 것을 하나님께 바쳤습니다 (11).

안식일의 다음날이니, 한 주의 첫째날 즉 “주일”이 됩니다.


하나님께서는

첫 단만을 받으시며

모든 추수한 것을 받으신 것으로 여기셨습니다.


어떻게 보면

한 단만을 하나님께 정성껏 바치면

모든 것을 바친 것처럼 축복을 받습니다.


십일조의 축복이 여기에 있습니다:

10%를 헌금하면 손해 보는 것 같지만

10%를 헌금하고 100% 헌금 한 만큼 복을 받을 수 있습니다.

10%를 정성껏, 속임없이 하나님께 바치며 감사하면

하나님께서 하늘 문을 여시고 복을 막 부어 주십니다.


그러니 절대로 손해 보지 않으십니다.

몇 배로 돌려 받으십니다.


50일이 지난 후에는 곡식제물을 드립니다 (15, 16).

이날을 오순절이라고 합니다.


오순절은 초실절으로부터 50일이기에 

오순절도 한 주의 첫날이 됩니다.

즉 “주일”인 것이지요.


“주일”은 “주님이 부활하신 날”을 뜻합니다.


아시다시피

오순절 날에

예수님의 교회가 탄생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매 주일

하나님을 예배하며

예수님의 부활과

성령이 오심과

교회의 탄생을 찬양합니다.


그러고 보니

일요일, 즉 한 주의 첫날인 “주일” 

하나님을 예배하는 것이

구약부터 예정된 일인 것 같습니다.


오는 주일

우리 모두 

정성껏 준비한 예물과 예배를

하나님께 바치기를 바랍니다.


예수님의 부활을

성령이 우리와 함께 하심을

강한 예수님의 교회가 

우리 가운데 이루어지길

기대하면서

예배하기를 바랍니다.


2019 년 10 월 16 일 아침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목사 이대연

조회 1회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전화: 336.500.8622

이메일: gkbc4jc@gmail.com

웹사이트: www.greensborokorean.com

                www.greensborokorean.org

4902 W. Market Street

Greensboro, NC 27407

©2019 by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GKBCLogo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