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대연 목사

자칭 선지자에 대한 심판

예레미야 29:24-32



또 다른 거짓 선지자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하나님이 시키지도 않았는데 스스로 선지자인 척 행했던 사람입니다.


하나님께서 그런 스마야에 대한 심판의 말씀을 예레미야를 통해 보내십니다 (24).

자초지종은 이러했습니다.


예레미야가 바벨론에 있던 포로들에게 편지를 보낸 후에 (1-23),

바벨론에 있던 스마야가 스바냐와 제사장들에게 편지를 합니다 (25).

스마야는 스스로 선지자라 하며 자신을 높게 여기던 사람이었습니다.

한 마디로 거짓 선지자였습니다.


한편 스바냐는 당시에 예루살렘 성전을 책임지던 제사장이었습니다 (26).

그는 예언자인 척 하는 “미친” 자들을 잡아들이는 역할도 맡았습니다 (26).

스마야가 예레미야를 거짓 선지자로 비하하며 제사장 스바냐보고 예레미야를 체포하라고 독촉합니다  (27).

이유는 예레미야의 예언이 그의 마음에 들지 않았던 것입니다.

바벨론에 오래 있을 것이니 그곳에서 정착하라는 예언이 못마땅했던 것입니다 (28).

가짜가 진짜를 가짜라고 하며 체포하라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런 스마야의 편지를 제사장 스바냐가 예레미야에게 주었던 것입니다 (29).


그래서 하나님께서 예레미야를 통해 스마야를 심판하십니다 (24, 30-32).

스마야가 하나님의 승인없이 사람들 앞에서 선지자인 척 하고 있다고 하십니다 (31).

그가 하나님이 주지 않으신 내용을 예언 인양 전하니 다 거짓을 말했던 것입니다 (31).

그의 가장 큰 잘못은 그 거짓된 내용을 사람들로 하여금 믿게 했다는 것입니다 (31).

그래서 하나님께서 스마야를 벌하십니다. 그에게 자손이 하나도 없게 하시고 또한 

그가 다시는 고국 이스라엘에 돌아오지 못하게 하십니다 (32).


오늘 두 가지 교훈을 얻습니다.

먼저 스스로 남보다 높다 생각하면 안되겠습니다.

그럴 때 스마야처럼 영적으로 쓰러지고 하나님의 심판을 받게 됩니다.


그리고 자신의 생각이 하나님의 말씀보다 앞서면 안되겠습니다.

그럴 때 자신의 생각을 하나님의 말씀인 것처럼 말하게 됩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항상 조심해서 읽고 듣고 그리고 묵상해야 합니다.

이는 성경이 다른 사람의 말도 아니고 하나님의 말씀이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말씀을 묵상할 때 나의 해석이 잘못되지 않았나 반드시 확인해야 합니다.

특히 다른 사람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할 경우는 더욱 그러합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잘못 전할 경우 큰 심판이 따른다고 하십니다 (약3:1).


우리 모두 마음을 활짝 열어서 하나님의 말씀을 받고, 

그 말씀을 바로 이해하고 실천하며 담대히 전하기를 바랍니다.


2020 년 9 월 8 일 아침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이대연 목사

조회 17회댓글 3개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전화: 336.500.8622

이메일: gkbc4jc@gmail.com

웹사이트: www.greensborokorean.com

                www.greensborokorean.org

4902 W. Market Street

Greensboro, NC 27407

©2019 by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GKBCLogo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