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대연 목사

우리의 몸

로마서 12:1-8



우리의 몸을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거룩한 산 제물로 드려야 합니다 (1).

이는 우리가 예수님을 믿고 구원 받은 후에만 가능한 일입니다.

믿기 전에는 우리가 우리의 기쁨을 위해 우리의 몸을 사용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예수님을 만난 후로는 하나님의 기쁨을 위해 우리의 몸을 사용합니다.


우리의 몸은 하나님의 성전입니다.

우리가 거룩해서 성전인 것이 아니라

성령님께서 우리 몸에 거하시니 자연히 우리 몸이 거룩한 성전이 됩니다.

그러니 우리 몸이 성전이 되는 것은 우리에게는 큰 특권이고 축복입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성전이 된 우리의 몸을 온전히 하나님께 바쳐야 합니다.

하나님을 위해서 구분되고 하나님이 보시기에 합당한 “산 제사”로 드려야 합니다.

이것이 바로 우리가 드려야 하는 “영적 예배”입니다 (1).


그리고 우리의 마음도 드려야 합니다 (2).

하나님께서 우리의 마음을 “새롭게”하시길 원하십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하고 기도할 때

하나님께서 우리의 마음을 영적으로 “새롭게” 하십니다.

새롭게 된 마음은 하나님의 뜻을 분별할 수 있습니다 (2).


우리의 몸은 많은 지체를 가지고 있습니다 (4).

모든 지체는 각자 다른 기능을 하고 있으며 한 몸을 이룹니다.

그렇듯이 우리 모두도 각자 받은 은사대로 다른 기능을 하며 한 몸을 이룹니다 (5).


모든 지체가 한 몸을 이루기 위해서는 서로 돕고 겸손해야 합니다.

누구든지 자신이 다른 이 보다 더 귀하다고 생각하면 절대로 안됩니다 (3).

하나님께서는 각자에게 은혜로 믿음의 분량대로 다른 은사를 주셨습니다 (6).

모든 은사가 다 중요하고 귀합니다. 절대로 천한 은사는 없습니다.

섬기는 은사는 섬기는 일로, 가르치는 은사는 가르치는 일로 (7),

권면하는 은사는 권면하는 일로, 구제하는 은사는 구제하는 일로

인도하는 은사는 열정을 가지고, 긍휼의 은사는 기쁜 마음으로 해야 합니다 (8).

어떤 은사도 더 귀하고 더 천한 것이 없습니다.


이 모든 것이 우리에게 다 필요한 은사입니다. 

받은 은사대로 서로 돕고 협력해서 한 몸을 이루어야 합니다.

우리는 이 결과를 눈으로 보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반드시 보십니다. 

그리고 그런 공동체를 축복하십니다.


하나님이 축복하시는 공동체를 우리 모두 함께 이루기를 바랍니다.


2020 년  8 월  20 일  아침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이대연 목사

조회 10회댓글 3개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전화: 336.500.8622

이메일: gkbc4jc@gmail.com

웹사이트: www.greensborokorean.com

                www.greensborokorean.org

4902 W. Market Street

Greensboro, NC 27407

©2019 by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GKBCLogo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