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대연 목사

옳은 결정

시편 141:1-10



살다 보면 여러 일을 만나게 됩니다.

그때마다 옳은 결정을 내려야 하겠습니다.


어려움을 직면할 때 다윗은 기도부터 합니다:

“여호와여 내가 주를 불렀사오니 속히 내게 오소서” (1).

그의 기도가 향이 되고 그의 높게 든 손이 저녁제물이 되어 하나님께 올라갑니다 (2).


유혹이 올 때 다윗은 죄를 짓기를 거부합니다:

“내 입에 파수꾼을 세우시고 내 입술의 문을 지키소서” (3).

말로 실수를 하지 않기를 바라지만 정작 중요한 것은 마음입니다.

그의 마음이 악을 행하는 자들과 동의하고 따라하지 않기를 기도합니다 (4).


의인이 충고를 할 때 다윗은 잘 듣고 순종하기를 원합니다:

“의인이 나를 칠지라도 은혜로 여기게 하소서” (5).

하나님께서는 그의 사람들을 우리에게 보내어 말씀하시곤 하십니다.

의인들의 충고의 말이 아플 수는 있지만 우리를 잘못되게 하지 않습니다.

의인들을 통해 주시는 하나님의 음성을 은혜의 “기름”으로 여겨야 하겠습니다 (5).


악을 행하는 자들에 대한 심판은 다윗이 하나님께 맡깁니다:

“그들의 지도자들이 절벽에서 내던져질 때 내 말이 옳았음을 알게 하소서” (6).

악을 주동했던 자들이 심판받을 때 그들의 추종자들이 다윗의 의로움을 알게 됩니다.

특히 심판받는 자들의 뼈들이 태양볕 아래 흩어져 버려진 것을 보고 알게 됩니다 (7).


삶의 태풍이 몰아쳐 올 때 다윗은 하나님만을 바라보기를 원합니다:

“주 여호와여 내 눈이 주께 향하고 내가 주께 피하오니...” (8).

다윗은 태풍 속에서도 믿음의 눈을 예수님에게서 떼지 않습니다.

그리고 간절히 하나님을 의지합니다. “나를 버려 두지 마소서” (8).

하나님께서 그를 지켜시고 악한 자들로부터 구해 주시길 기도합니다 (9).

악인들은 자기 그물에 스스로 걸리고 자신은 온전하게 지켜 주시길 기도합니다 (10).


힘들고 어려운 상황이 닥칠 때 우리는 당황해 아무것도 하지 못할 때가 있습니다.

하지만 위기는 하나님이 행하시는 기적을 목격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도 합니다.

당황해 하지 말고 하나님을 바라보고 그를 신뢰하며 그의 은혜를 체험하기 바랍니다.

위기 때마다 성령을 의지하여 옳바른 결정을 내려 승리하는 우리가 되길 기도합니다.



2020 년  7 월  7 일 아침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이대연 목사

조회 20회댓글 2개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전화: 336.500.8622

이메일: gkbc4jc@gmail.com

웹사이트: www.greensborokorean.com

                www.greensborokorean.org

4902 W. Market Street

Greensboro, NC 27407

©2019 by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GKBCLogo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