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대연 목사

예배하는 자들의 천국

요한계시록 7:9-17



사도 요한이 성령의 “인”을 받은

144,000명의 환상을 본 “후에”

“아무도 셀 수 없는 큰 무리”의 환상을 봅니다 (9).


세상의 모든 인종이 다 나와있는 듯 하였고

모두 다른 언어를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아무도 셀 수 없는 큰 무리였습니다 (9).


그들은 모두 “흰 옷”을 입고 있었고

손에는 “종려 가지를 들고” 있었습니다 (9).

마치 싸움을 싸우고 돌아온 승리자들 같았습니다.


그들이 보좌 앞과 어린양 앞에 서서 찬양을 합니다.

얼굴색과 언어는 달라도

모두 한 목소리로 뜨겁게 찬양을 합니다.


이상합니다.

모두 다른 언어로 찬양을 하는데

서로 다 이해하는 것 같습니다.

듣는 요한도 그 찬양 소리를 다 이해합니다:


“구원하심이 보좌에 앉으신 우리 하나님과 어린 양에게 있도다” (10).


아... 그들이 하나님과 어린 양, 예수 그리스도를 찬양합니다.


“구원하심이 보좌에 앉으신 우리 하나님과 어린 양에게 있도다!”

우리도 자주 하는 찬양입니다.


그러더니

주위에 있던 모든 천사들은 물론

장로들과 네 생물들도 보좌 앞에 엎드려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11):

“아멘! 찬송과 영광과 지혜와 감사와 존귀와 권능과 힘이

우리 하나님께 세세토록 있을지어다!” (12)


그때 장로들 가운데 하나가 묻습니다:

“이 흰 옷을 입은 사람들이 누구인가?” (13)


그때 요한이 답을 합니다: “당신이 아십니다” (14).

요한도 알고 싶어합니다.


그때 그가 알려줍니다: 

“이들은 큰 환란을 이기고 나오는 사람들이다.

어린양의 피로 그들의 옷을 씻어 희게 하였다” (14).


이제 그들이 하나님의 보좌 앞에서

하나님을 밤낮으로 섬깁니다.

하나님은 그들과 함께 하십니다 (15).


이제 그들이 다시는 힘든 일을 겪지 않습니다 (16).


예수 그리스도께 그들의 목자가 되시어 인도하십니다.

하나님께서 그들의 눈물을 직접 닦아주십니다 (17).


하나님을 충실히 섬기며 

온갖 비방과 핍박을 당해 상처입었던 사람들입니다.

하지만 끝까지 믿음을 지키며

맡겨진 사명을 다한 하나님의 사람들입니다.

하나님께서 그들을 천국으로 부르셨습니다.


그들이 다 함께 모여서 예배를 합니다.

비록 얼굴 색과 언어는 달라도

성령이 그들을 통역을 하며

한 목소리로 한 마음으로

하나님을 예배합니다.


이것이 천국입니다.


예배하는 자들에게는 천국인

하나님의 나라입니다.


오늘도 

인내하시고

하나님 만을 바라보시며

입성할 천국을 생각하시며

맡은 사명을 다하시기 바랍니다.


그러면 우리 모두 

흰 옷을 입고 종려 가지를 들고

천국에서 반갑게 만나

기뻐하며 하나님을 예배합니다.


하나님의 예언의 말씀입니다.



2019 년 11 월 14 일 아침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목사 이대연

조회 0회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전화: 336.500.8622

이메일: gkbc4jc@gmail.com

웹사이트: www.greensborokorean.com

                www.greensborokorean.org

4902 W. Market Street

Greensboro, NC 27407

©2019 by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GKBCLogo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