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대연 목사

예레미야가 웁니다

예레미야 13:15-27



“너희는 들을 지어다.”

“귀를 기울일지어다” (15).

하나님께서

듣고 귀를 기울이라고 하실 때는

회개하고

하나님께로 돌아오라는 기회를 주시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들으려면

겸손해져야 합니다.

“여호와”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유다 사람들은 마치 위험한 산길을 처음가는 여행자같았습니다 (16).

불도 없이, 지도도 없이, 캄캄한 산길을 혼자 걸어갑니다.

새벽에 해가 뜨기만을 바라면서 걸어갑니다.

하지만 큰일입니다.

어두움만이 더욱 짙어집니다.


하나님께서 그들을 전에는 구름과 불기둥으로 인도하셨지만

지금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인도하시기를 원하십니다.

선지자들이 전하는 하나님의 말씀으로 말입니다.

하지만

그들은 그 말씀을 들으려고 하지 않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저버리면

가는 길에 짙은 어둠만이 가득합니다.

그러면 산길에서 걸려 넘어집니다.

....


교만하지 말아야 합니다.

길 잃어버렸음을 인정하고

하나님을 찾아 “영광을 돌려야” 합니다 (16).


예레미야가 웁니다.

유다가 양 떼처럼 포로로 잡혀감을 보고 웁니다 (17).

남을 탓할 것 없습니다.

그들이 하나님의 “말씀을 듣지 않아서” 입니다.

그들이 “교만했기” 때문입니다.


“내려와야 합니다” (18)

겸손해져야 합니다.

하나님을 예배하며 영광을 돌려야 합니다.

안 그러면

“해산하는 여인처럼 고통이” 따를 것입니다 (21)


“왜 나에게 이런 일이 일어나는가”라고 속으로 한탄할 수 있습니다 (22).

이 모든 것은 죄 때문입니다.

이 세상에 죄가 없는 사람이 어디 있겠습니까?

죄가 있어서가 아니고

죄를 회개하지 않아서 입니다.


후회해도 안됩니다.

잘못을 인정해도 안됩니다.

더 이상 죄의 마음을 지니고 있지 않다고 해도 안됩니다.

전에 지은 죄들을 진심으로 회개하고

앞으로는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아야 합니다.


안 그러면

“광야 바람에 날아가는 겨처럼 흩어지게 됩니다” (24)

값없이 버려진다는 말입니다.


그래도 다행입니다.

하나님은 아직도 인내하시며

한 사람도 멸망하지 않고

모두 회개하며 돌아오기를 원하십니다 (베드로후서3:9).

참 감사할 일입니다.


우리는

유다 사람들 같이 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순종하기를 원합니다.

그래야만 우리가 하나님의 징계를 면하고

그가 주시는 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오늘도 하나님이 약속하신

모든 복을 받는 우리 모두가 되길 기도합니다.



2019 년 6 월 11 일 아침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목사 이대연

조회 0회
그린스보로 한인 침례교회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전화: 336.500.8622

이메일: gkbc4jc@gmail.com

웹사이트: www.greensborokorean.com

                www.greensborokorean.org

4902 W. Market Street

Greensboro, NC 27407

©2019 by Greensboro Korean Baptist Church.

GKBCLogo1.jpg